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
현재 위치

  1. 게시판
  2. 간편한 피부관리

간편한 피부관리

게시판 상세
제목 아토피 피부염 예방방법
작성자 관리자 (ip:175.194.157.133)
  • 작성일 2017-03-16 19:53:00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160
평점 0점



*출처 : 보건복지부


1. 목욕은 매일 미지근한 물로 20분 이내로 합니다.


> 5~20분간의 적당한 목욕은 피부에 수분을 직접적으로 공급하고

     피부에 묻어있는 여러 자극성 물질, 땀, 세균 등을 씻어 냅니다.


> 목욕을 너무 자주 시행하거나, 시간이 길경우 피부 자연보습인자와

수용성 지질을 씻어내어 피부장벽 기능이 악화됩니다.              


> 목욕방법은 미지근한 물로 20분 정도 , 피부를 문지르거나 때를    

 밀지 않아야 합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
2. 피부목욕은 2~3일에 한번, 때를 밀면 안됩니다.


 > 신생아의 경우 잦은 목욕과 때를 미는 행동은 피부장벽기능을 오히려

 약화시킬 수 있으니 삼가해야 합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   > 비누 목욕은 2-3일에 한번이 적당하며, 지방제거 능력이 약한 중성

      또는 약산성이면서 저자극성인 물비누를 사용하는 것이 더 좋습니다.



3. 보습제는 하루에 2번이상, 목욕 후에는 3분이내에 바릅니다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> 목욕 이후에 피부를 통한 수분 소실이 증가되고 피부건조로 인해  아토피피부염이

   악화될 수 있으니, 목욕 후에 최대한 빨리 보습제를 사용해야 합니다.


            > 보습제의 효과는 하루에 한두 번으로 유지 되지 않으므로, 가능하다면 6시간마다

한 번 씩 바르는 것이 아토피피부염 예방에 더욱 효과적입니다.      


              > 보습제의 선택시 자신의 맞는 제품, 자극에 적고 피부에 다른 문제를 일으키지 않는

    제품이 좋으며 일반적으로 무향무취의 저자극 제품이 바람직 합니다.    



4. 순면소재의 옷을 입어야 합니다.


               > 의복이 아토피피부염에 영향을 주는 대표적인 기전이 물리적 접촉에 의한 자극이므로

               피부에 직접 닿은 옷은 표면이 부드럽고 땀의 흡수능이 우수한 면이 좋습니다.



5. 손발톱을 짧게 깍도록 합니다.


    > 대부분의 아토피피부병변은 긁어서 생기며 일시적으로 가려움증이 해소되지만,

장기적으로 피부가 더 가려워지는 악순환이 일어납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     손톱이 긴 경우 이런 악순환이 빨리 일어나고, 긁은 후 피부손상이 심해져 2차 감염이

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
6. 스트레스를 잘 관리해야 합니다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> 환자들의 정서적 불안, 긴장, 좌절은 피부 소양증을 극도로 악화시키는 하나의 요인입니다.



7. 적절한 실내 온도와 습도를 유지해야 합니다.


            > 아토피피부염 환자의 경우 기온이나 습도가 너무 높거나 낮은 환경 등이 피부에

자극을 주어 아토피피부염을 악화시킵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       > 춥고 건조한 기후는 피부를 건조하게 하여 2차적으로 아토피피부염이 악화되며,

 낮은 온도로의 급격한 변화에서 소양감이 증가하였다는 보고가 있습니다.


      > 덥고 습한 기후는 발한과 2차 감염의 기회가 증가되고, 높은 온도에 의한 노출은

 홍반과 소양감이 유발됩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    > 습도가 낮은 경우 피부의 건조증상이 심해지며 소양감을 유발시키고,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높은 경우 집먼드기의 서식환경이 좋아져 피부염의 악화요인으로 작용 할 수 있습니다.



8. 효과적이고 검증된 치료방법으로 꾸준히 관리하도록 합니다.


> 가려움증은 아토피피부염의 주된 증상이며 가장 조절하기 힘든 증상 입니다.


 > 가려움증의 원인에 근거하여 치료 방침을 세워야합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  피부염증이 가려움증의 원인인 경우 국소용 스테로이드제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    건조 피부가 주된 원인의 경우 보습제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   특정 알레르겐이 원인인 경우 항원의 제거가 이루어져야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가려움증을 감소 시킬 수 있습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첨부파일 아토피 피부염 예방방법.jpg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
장바구니 0

맨위로